제주저널
제주소식
제주도, 올해 노지감귤 생산량 41만 톤11월 14일부터 25일까지 458개 포장을 대상으로 수확량, 규격별 품질 등 조사한 결과 제주시 지역 11만1천 톤, 서귀포시 지역 29만9천 톤으로 총 410천 톤(±3.5%)으로 예측됐다
김재흡 기자  |  9090chk@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1  20:05: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올해 노지감귤 생산량은 역대 최저치인 396천 톤에서 424천 톤으로 예측됐다.

제주특별자치도 감귤관측조사위원회(위원장 고성보)와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이필호)은 12월 1일 올해 산 노지감귤 생산량 관측조사 결과를 최종 발표했다.

11월 14일부터 25일까지 458개 포장을 대상으로 수확량, 규격별 품질 등 조사한 결과 제주시 지역 11만1천 톤, 서귀포시 지역 29만9천 톤으로 총 410천 톤(±3.5%)으로 예측됐다.

올해 나무 당 평균 열매수는 576개로 최근 5개년 평년 796개에 비해 220개 27.7% 적었고 전년 대비 207개 26.5% 적은 것으로 조사됐다.

열매 1과 무게는 86.7g으로 최근 5개년 평균 대비 7.4g, 전년보다 9.3g이 무거운 것으로 조사돼 상대적으로 대과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선과규격별 열매분포는 L 24.6%, S 21.9%, M 19.6%, 2L 12.7%, 2S 4.6% 순이다.

비규격과는 대과 12.7%, 소과 3.9%로 전년보다 대과 비율은 4.8% 높고 소과 비율은 4.9% 낮았다.

11월 20일 기준 당도는 9.7브릭스로 평년과는 같았으나 산 함량은 0.83%로 평년보다 0.15% 낮아 당산비는 11.7로 평년보다 1.3이 높아 품질이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노지감귤 생산량이 8월 예측량 보다 적은 원인으로 7월, 8월 폭염 및 열대야 등 무더위와 가뭄으로 스트레스를 받은 후 8월 중순에 집중강우로 일부지역에서 열과와 낙과되고 10월 1일과 2일 집중강우로 출하기 극조생감귤 곰팡이병 발생으로 부패가 원인으로 분석됐다.

관계자는 “산함량이 0.8% 이하인 감귤은 장기저장을 피하고 3~4일간의 예조를 거친 후 출하 하고 산함량이 높은 감귤은 내년 설 명절까지 저장하면서 서서히 출하해 줄 것”을 주문했다.

또한 “저장용 감귤은 상처가 났거나 병해충과는 분리해 저장 중에 병이 옮겨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며 “수확이 끝난 나무는 요소 또는 질소질 비율이 높은 4종 복합비료를 이용 엽면시비로 수세회복에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김재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1
호주에서 추격용 경찰차로 선정된 '기아 스팅어'
2
병원들 관상동맥우회술 수준 높아졌다
3
어머니 '류마티스 관절염' 유전된다?
4
제주도의회 신임 의장, 고충홍 의원
5
원지사 "강정구상권 철회 환영, 주민 사면복권 기대"
6
제주시, 차고지증명제 도입...전년比 신규 등록 13.9% 감소
7
광동제약 '솔표' 되살렸다
8
'밤도 대낮처럼' 빛공해,만성질환 부른다
9
4차 산업혁명 시대 제주미래유망산업
10
장점과 단점이 분명한 '장기렌트카 보험' 살펴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애월읍 광령평화 2길 152   |   대표전화 : 064-743-0003  |  팩스 : 064-743-000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제주아 - 01028   |   대표자 : 김재흡   |  발행인 : 최선영  |  편집인 : 김재흡
신문 발행 연도 : 2012. 2. 2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흡
Copyright © 2012 제주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mdanews.com